최근 소식
조회 수 495 댓글 0
Extra Form
주보날짜 2018-02-25
목회자 성명 채수희 전도사

감동과 도전을 그대 품안에

                              채수희 전도사

 

   좋은 아침 주님이 주신 복된 날 제 카톡에 배달된 아름다운 글입니다. 너무 좋아서, 힘이 나서, 도전이 되어서 온 글 그대로 나누려 합니다.

   20171210일 텍사스주 댈러스에서 열린 BMW 댈러스 마라톤 대회에서의 일이다. 여성부 1위로 달리고 있던 뉴욕 정신과 의사인 첸들러 셀프가 결승선을 고작 183m를 남기고 비틀거리기 시작했다. 다리가 완전히 풀린 첸들리 셀프는 더는 뛰지 못하고 바닥에 주저앉아 버렸다. 그 뒤를 바짝 쫓고 있던 2위 주자에게는 다시없는 기회였다. 그런데 2위 주자인 17세 고교생 아리아나 루터먼은 당신은 할 수 있어요. 결승선이 바로 저기 눈 앞에 있어요라고 끊임없이 응원하며 함께 달렸다. 그리고 결승선 앞에서 그녀의 등을 밀어주어 우승할 수 있도록 해주었다. 이날 첸들러 셀프는 2시간 5357초의 기록으로 우승을 차지했지만 2위인 아리아나 루터먼에게 더 큰 환호와 찬사가 돌아갔다. 바로 이 아리아나 루터먼은 어린 나이인 12살때부터 댈러스의 집없는 사람을 위한 비영리단체를 만들어 돕던 아름다운 사람이기도 했다. 흔히 줄 세우는 사회라는 말을 귀에 굳은살이 생길만큼 들었다. 성적으로 줄 세우고, 가진 재산이나 권력으로 줄 세우고, 그 줄에서 누구보다 앞에 서려고 한다.  하지만 곰곰히 생각해 보면 우리가 여기까지 오는 과정에서 우리의 등을 조용히 밀어주었던 누군가가 반드시 있었다. 앞만 보고 열심히 달리기에 미처 눈치 채지 못했을 뿐 우리는 대부분 타인의 도움을 받으며 살아가고 있다.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게 하나 더 있다. 당신 역시 누군가의 등을 힘껏 밀어줄 따뜻한 손을 가지고 있다.

여호수아를 격려하며 앞을 향해 내 딛게 하신 하나님이 올해 당신을 격려하고 지칠때 부축하며 비젼을 이루시도록 할것입니다.     

 


목회 칼럼

주보에 매주 기제되는 목회칼럼의 내용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주보날짜 목회자 성명 조회 수
269 “월드컵을 통해서” 2018-07-15 김창욱 전도사 20
268 "Dios Es Bueno” 2018-07-08 채수희 전도사 29
267 "하나님의 축복을 사모하자" 2018-07-01 이기봉 전도사 55
266 “세 분의 인도를 잘 따르십시요” 2018-06-24 주용성 목사 113
265 “Unacknowledged Ways & Places” 2018-06-17 Rev. Arlene Gordon 99
264 “ Christian glasses” 2018-06-10 권아론 전도사 119
263 “월드컵, 기대와 두려움” 2018-06-03 김창욱 전도사 192
262 “여름 성경학교에 앞서” 2018-05-27 채수희 전도사 169
261 “부모님을 공경하는 자가 되자” 2018-05-20 이기봉 전도사 195
260 "소망부의 소망" 2018-05-13 주용성 목사 258
259 “God Rules” 2018-05-06 Arlene Gordon 256
258 “Christianity and depression” 2018-04-29 권아론 전도사 276
257 깊이 파는 사람들 2018-04-22 김창욱 전도사 326
256 “힘이 없고 연약한 자들의 노래” 2018-04-15 채수희 전도사 361
255 "믿음의 덕이란?" 2018-04-08 이기봉 전도사 382
254 “예수님은 부활의 첫 열매” 2018-04-01 주용성 목사 420
253 “Voices in the Crowd” 2018-03-25 Arlene Gordon 429
252 ‘YOU ARE PRECIOUS’ 2018-03-18 Aaron Kwon 전도사 401
251 “그러면 내 이웃이 누구니이까” 2018-03-04 김창욱 전도사 507
» "감동과 도전을 그대 품에" 2018-02-25 채수희 전도사 495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Next ›
/ 1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