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소식
유치부

School1_760px.jpg

유치부 해당 나이
3세- 6세


유치부 예배 시간 및 준비물

주일 오전 11시 (꼭 10분전까지 예배실에 입실해 주세요)

하나님께 예배드리고자 하는 예쁜 마음이 가장 큰 준비물이구요.
하나님께 드릴 정성스런 헌금도 준비물입니다.
점심은 예배 후 선생님들과 함께 맛나게 먹습니다.


유치부 예배 순서

찬양
기도
말씀
헌금
분반공부


반편성 기준과 사용언어

반편성은 연령별입니다.

3-4세 반,  4-5세 반, 5-6세 반으로 편성되어 있습니다.
사용언어는 한국어와 영어를 같이 사용합니다.


유치부 반편성
최태옥 선생님 : 만 2.5-3세
이영정 선생님 : 만 3세-4세
김진주 선생님 : 만 4세-5세
이성림 선생님 :  만 5세-6세
Sunny김 선생님 : 만 5세-6세, Substitute : 김보영 선생님

찬양 인도: 한성희 선생님
반주: 한영아 선생님


설교
최태옥,이영정 ,김보영선생님 ,채수희전도사(매월 3째주)

성경 암송 대회 & 성경 읽기
봄, 여름, 가을, 겨울, Curriculum 이 끝나는 주에 학부모님을 모시고 유치부실에서 성경 암송 대회가 있을 예정 입니다. 자녀들이 가정에서 말씀을 잘 암송할 수 있도록 학부모님들의 많은 지도 부탁드립니다. 암송대회의 목적은 아이들이 말씀을 바르게 이해하고 그 말씀이 신앙의 기초가 되게 하기 위해서 입니다. 외우는 과정을 통해 아이들이 힘들어 하지 않게 집에서 꾸준히 읽어주시고, 말씀의 뜻을 충분히 이해 할 수 있도록 도와주십시요..


유년초등부


2013-14유년초등부교사.JPG

▲ 2013-14 유년초등부 교사일동


유년,초등부 해당나이

만 6세-만 11세(1학년-5학년)

예배안내
매 주일 오전 11시(10시 50분까지 교육관 예배실로  오시길 부탁드립니다)


예배순서

1. 예배로 부름(사회자)
2. 찬양(인도:홍성진 선생님,반주:신지현선생님, 컴퓨터 사역:이상원 선생님)
3. 기도(해당 선생님)
4. 말씀(  성경봉독: 어린이, 설교: 채수희 전도사 ,매월 세번째주  신훈선생님 설교)
5.헌금(해당 어린이)
6. 광고
7. 주기도문
8.분반공부


반편성 기준과 사용언어

학년별로 성경공부 반이 편성이 되며, 한국어와 영어를 사용함으로 한국어가 익숙한 어린이들도 영어가 편한 아이들도 모두 함께 예배드리고 성경공부할 수 있습니다.


교사현황

주일학교 부장 : 이효선 선생님
1학년: 홍성진 선생님
2학년: 신지현 선생님
3학년: 박민선 선생님
4학년: 이상원 선생님
5학년: 신훈, 이효선 선생님


행사

분반공부를 마친후 맛있는 점심식사를 하게 됩니다. 한달에 한번씩 생일 잔치를 하며 생일 맞은 친구들을 축하하며 축복합니다. 모든 순서가 끝나면 교육관 옆에 있는 놀이터에서 안전하게 마음껏 놀수 있습니다.



Staff08.JPG 유년,초등부를 섬기고 있는 채수희 전도사입니다. 2013년 7월 두째주 부터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귀한 어린이들과 함께 예배드리고 있습니다.  유치부에서 섬길때도 마찬가지였지만, 어린이들의 사랑스러움과 귀함은 달리 표현할 수가 없습니다. 저보다 덩치와 키가 커도 그들을 바라보고 있노라면 가슴속에서 올라오는 뜨거움으로 예수님의 심장을 느낍니다. 

저도 네명의 자녀를 둔 터라 하나님의 말씀으로 어린이들을 잘 양육하는 사명감과  함께 엄마처럼 어린이들을 마음으로 품고  진심으로 사랑하고자 합니다. 무엇보다도 예수님께서 우리를 사랑하셔서 친히 하나님께 갈 수 있는 길이 되셨듯이 ,어린이들이 예수님께로 가서 그 분을 만날수 있도록 기도하며  최선을 다해  성경을 가르치겠습니다. 사무엘선지자가  고백한것 처럼 기도하는 것을 쉬지 않겠습니다, 우리 어린이들을 위해 말입니다. 어린이들을 위해 무엇을 해야 영적 성장을 하는데 자양분이 될까 많이 고민하고 기도했지만 저의 결론을 이렇습니다. 


“ 어떤 잘 짜여진 프로그램을 하기 이전에 예수님을 알게 하고, 예수님을 믿게 하며, 예수님을 만나도록 하자.”


어린아이들을  무릎에 앉히시고 안아도 주시며, 마음껏 축복하시고 기도해 주셨던 그 예수님, 지금도 예수님께서는 우리 자녀들을 그렇게 하시길 소원하고 계실 것입니다. 아이들을 예수님께로 데리고  갔던 부모님의 심정으로 , 꼭 예수님을 만나서 내 아이가 축복얻기를 간절히 원했던 그 소망으로 우리 자녀들을 예수님품으로 나아가게 하고자 합니다.  우리 자녀들의 삶의 동력과 가치와 의미가 예수 그리스도로부터 시작되고 열매맺게 될 것입니다. 그 일을 이루실 여호와 하나님의 이름을 찬양합니다.


PTA 최근 게시물

http://kpcmiami.net/files/attach/images/18463/5c3f9274a37a3f7201bfc2445819e77b.jpg